로고

경기교통공사-대구교통공사, 모빌리티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MOU 체결

신교통사업(똑버스 등), 철도 운영 등 주요 역량 교류를 통해 모빌리티 분야 선도 목적

김영근 기자 | 기사입력 2023/05/30 [15:00]

경기교통공사-대구교통공사, 모빌리티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MOU 체결

신교통사업(똑버스 등), 철도 운영 등 주요 역량 교류를 통해 모빌리티 분야 선도 목적

김영근 기자 | 입력 : 2023/05/30 [15:00]

▲ 경기교통공사-대구교통공사 MOU 체결식


경기교통공사는 30일 대구교통공사 회의실에서 대구교통공사와 모빌리티 협력체계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도·시민 편의 증진, 안전한 교통환경 조성 및 상호 공동 발전에 대한 신 교통사업과 철도 운영 사업 협력을 위한 것이다.

주요 내용으로는 ▲똑버스ㆍ똑타 등 신 교통사업 및 철도 운영 사업 공유ㆍ협력 ▲모빌리티 관련 정부 정책 수행 ▲모빌리티 관련 연구역량 강화 등이다.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경기교통공사는 경기도의 광역도시철도 사업 운영을 위한 역량을 강화하고, 대구교통공사는 도시철도와 연계하는 교통수단을 강화한다는 데 의미를 두고 있다.

경기교통공사 민경선 사장은 “모빌리티 분야를 선도하는 양 공사가 상생 및 상호발전 차원에서 함께하게 되어 영광”이라며, “철도 운영까지 사업영역 확장을 추진하고 있는 공사 입장에서, 대구교통공사의 철도사업 노하우가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김기혁 대구교통공사 사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도시철도와 공공버스에 강점을 가진 양 기관이 상호협력을 기반으로 상생 발전하고,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모빌리티, R&D 분야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역량을 모으겠다”라고 말했다.

업무협약은 지난 3월 똑타와 똑버스 벤치마킹을 위해 대구교통공사가 경기교통공사를 방문한 것이 인연이 돼 이뤄졌다.

경기교통공사의 똑버스는 수요응답형 교통수단의 선두 주자로 다른 지차체들의 벤치마킹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해 8월 파주 운정ㆍ교하 지구에서의 시범사업을 시작(10대 운영)으로 올해 3월 안산 대부도에 4대, 5월에는 평택 고덕국제신도시에 15대가 운행을 시작했다. 앞으로도 김포를 포함하여 수원(광교), 고양(식사ㆍ고봉), 화성(동탄ㆍ향남), 양주(옥정ㆍ삼숭), 남양주(별내ㆍ수동ㆍ오남ㆍ진접), 하남(위례ㆍ감일) 등 경기도 내 10개 시ㆍ군으로 서비스 범위를 확장해 총 126대를 순차적으로 도입할 계획이다.

대구교통공사는 대구도시철도 1, 2, 3호선을 운영하고 있으며, 싱가포르, 파나마 등 해외 철도 운영 및 건설에도 참여하고 있다. 또한 이용객 중심의 서비스 제공을 통해 국가고객만족도(NCSI) 15년 연속(’09~’23년) 1위 달성의 쾌거를 이루기도 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